나이키 플러스 스포츠 밴드 구매 기념 리뷰

나이키 플러스라는 것은 애플과 나이키가 손을 잡고, 온라인으로 러닝을 즐기는 유저들에게 운동의 재미와 도움을 주기 위해 만든 시스템이다.

원리는 운동화에 센서를 넣고, 수신기를 아이팟 나노에 장착해서 연동한 다음, 운동하는 동안 운동 데이터를 저장하고

이 데이터를 나이키 플러스 홈페이지에 계정을 만들고 저장해서 내가 얼만큼 뛰었고, 그 강도는 어느 정도이며 언제 언제 뛰었는지 각각 기록이 된다.

추가 기능으로 여러 사람들과 챌린지를 만들어서 목표를 정해서 승자를 가릴 수도 있고,
개인적인 목표를 세워서 달성 여부를 기록할 수도 있는 등

그냥 달리기를 좋아하거나 달리고 싶은데 의지가 부족하거나 재미가 없는 분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문제는 수신기가 아이팟 나노가 있어야만 했다는 것인데

최근에 나이키에서 수신기 기능을 가진 시계겸용 손목 밴드를 내놓았다.

나노 없이도 수신기가 있고, 이 수신기를 이용하면 나의 운동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다.


기본 사진은

http://www.nikeplus.com  에 가서 장비에 보면 사진이 나온다.




장착 사진을 우선 보자.




우선 털많은 저의 손은 무시하고 밴드만 보자구요.

뒷 배경도 무시해주세요 ㅡ.ㅡ;

여튼.. 가로 화면이라서 손 등쪽으로 찰 경우에 손을 쭉 펴지 않으면 정상적으로 보기 힘든 구조입니다.
그래서 메뉴얼과 도움말을 보니 액정이 손목 아래로 오게 장착하라고 하더군요.

그랬더니 손만 돌리면 간단하고 편안하게 볼 수 있게 되어있습니다.

저럴 경우 손등은 그냥 밴드가 아니냐 라고 할 수 있겠지만..

아래를 보면...


위에는 나이키 마크가 있어서 심플한 운동 밴드를 찬 느낌이 들 뿐입니다.


밴드를 풀면 위 사진과 같습니다.

시계도 분리되고 밴드는 2개의 보철로 고정되는 형식입니다.



여기까지는 기본적인 외형입니다.



스포츠 밴드의 간단한 기능은

http://nikeplus.nike.com/nikeplus/utility/v1/ko/help.html

여기에 가면 공식 한글로 된 메뉴얼이 있으니 보시면 됩니다.

2시간에 완충되고 14시간동안 수신이 가능한데, 14시간 수신이니까 수신 기능을 안쓸 경우에 그 이상 시간을 시계로 사용이 가능할 듯 합니다.

마지막 운동 기록과 주간 기록 등을 볼 수 있는 기능도 있습니다.



시계 기능의 단점은 시간만 알 수 있지, 요일/ 날짜도 알 수 없고, 백라이트 기능이 없기 때문에 어두운 곳에서는 볼 수 없는 단점도 있습니다.

원래의 목적이 나이키 플러스 수신기 기능이니 시계는 부가 기능으로 봐야하기 때문에 그렇지 않았나 생각도 합니다.
더불어, 충전식에 백라이트 등의 전력 소모를 일으킬 녀석을 굳이 넣어서 배터리 소모를 크게하고 싶지 않다라고 제작 의도를 추측도 해봅니다.


여튼.. 블랙과 레드의 고무 재질의 스포츠 밴드 + 간단한 시계 기능 + 강력한 나이키 플러스 수신기 기능까지 있기 때문에 멋진 악세서리도 될 듯 합니다.
(59달러에 국내에서 59,000원 입니다. - 나이키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고 제품이 있는 곳도 있고 없는 곳도 있고, 제품 자체를 모르는 매장 직원도 있습니다.

구매는 신촌 현대 백화점 나이키 부스에서 했고, 영등포 롯데 백화점, 종로 나이키 매장에서는 제품에 대해서 알지도 못하고 제품이 있지도 않았습니다.)


여기까지는 간단한 외관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센서를 사서 작동을 시키고 온라인 데이터 베이스와 연동하려면 간단한 소프트웨어를 깔아야합니다.

다운로드는

http://nikeplus.nike.com/nikeplus/?l=downloads#downloads

여기에서 하게 되고, 설치되면 프로그램은 바로 작동하진 않습니다.

센서를 USB 포트에 연결하면 작동을 하며, 일반 프로그램 형태가 아니라서 테스크 바에 나타나지도 않고 바탕화면 보기 하면 바탕화면에 플래시 화면처럼 떠 있습니다.
(움직일 수는 있습니다.)

그리고 오른쪽 아래에 프로그램 트레이에는 프로그램이 떠 있습니다.



프로그램 트레이에 나이키 스포츠 밴드 프로그램이 작동되는 모습을 보여주는 아이콘입니다.


나이키 플러스 밴드의 소프트웨어 메인 화면입니다.
왼쪽 아래에는 충전 표시가 오른쪽 아래의 느낌표(!)는 클릭할 경우 세부 설정 화면으로 갑니다.

현재 구매 후 러닝 데이터를 기록치 않아서 전송할 기록이 없다고 표시됩니다.


느낌표 버튼을 눌러서 나오는 첫 화면입니다.

지금은 사용자 이름이 뜨는데, 최초시에는 사용자 이름이 비워져 있는 상태입니다.
온라인 사이트에 접속시 사용자 이름을 자동으로 찾아줍니다.

몸무게는 본인의 몸무게를 거리 단위는 마일과 키로미터로 선택이 가능합니다.

몸무게는 운동 거리와 시간에 따른 칼로리 소모량을 체크할 때 사용됩니다.


스포츠 밴드의 시간은 컴퓨터 시간과 연동하거나 수동 설정이 가능합니다.
일반 전자 시계처럼 시계에서 시간 설정 기능이 없기 때문에 시간을 맞추려면 컴퓨터와 연동할 수 밖에 없습니다.


조정은 실제 본인이 뛴 거리와 수신기가 수신해서 자동으로 기록한 거리의 오차를 줄여서 다음 운동 때 정확한 거리를 측정할 수 있도록 하는 오차 수정 페이지입니다.


각 화면에서 오른쪽 아래의 물음표(?) 버튼을 누르면

제가 위에 올려놓은 링크인 도움말 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이 화면은 제가 운동했던 기록을 보는 화면입니다.

개인 기록을 제가 뛴 모은 운동을 볼 수 있고, 주단위/ 월단위로 볼 수도 있습니다.


위 화면은 http://www.clien.net  이라는 전자기기 동호회 내의 맥 유저 소모임에서 실시 중인 회원들간의 챌린지 중 9회차 종료 기록입니다.

5등이 저입니다.

현재 10회차가 진행 중이고, 전 3월 20일 이후 회사 업무가 늘고, 건강이 살짝 안좋아져서 현재까지 운동을 못했습니다.

이번주부터 다시 시작할 계획입니다.

현재 10회차 기록은 0 km 입니다.






지금까진 간단하게 나이키 플러스가 어떤 것인지 알아보았습니다.

나이키 플러스는 그냥 운동 데이터 기록만 하는 것이 아니라, 칼로리 소모 분석도 해주며, 본인의 페이스 기록
다른 사람들과의 경쟁, 본인의 목표 설정으로 운동 동기 부여까지 해주며,

아이팟 사용시 운동하면서 들을 수 있는 스포츠 뮤직도 제공해줍니다.
(유료도 있고 무료도 있습니다.)

송신기는 나이키 플러스 전용 슈즈의 경우에 깔창 아래쪽에 장착할 수 있는 곳이 있고, 전용 슈즈가 아닌 경우에 사용 가능한 악세서리가 별도로 판매됩니다.
(물론 나이키에서는 안 팔고 서드 파티 업체라고 할 수 있는 곳에서 판매 중입니다.)

외국에서 판매되기 때문에 저 같은 경우는 컴퓨터 선 정리용 찍찍이를 이용해서 이렇게 사용 중입니다.





먼저 말했던 별도 판매 악세서리가 저런 식으로 장착해줍니다.
물론 주머니를 별도로 만들어서 깔끔하고 멋지게 만들어져있지만, 저렇게 간단하게 수작업으로도 장착이 가능합니다.


전용 슈즈에 비해서 거리 측정의 오차가 생기긴 하는데 5키로미터에 10미터 정도의 오차이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무시하고 사용 중입니다.




헬스 클럽에서 사용해도 되고, 야외에서 사용해도 됩니다.

여러분들의 운동 친구가 되어줄 나이키 플러스입니다.



그럼...

by piuma | 2008/05/05 13:06 | piuma 의 어설픈 리뷰 | 트랙백 | 덧글(10)

트랙백 주소 : http://piuma.egloos.com/tb/37306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bikbloger at 2008/05/06 16:11
중요한 것은... 하나의 계정에 나이키+ 스포츠밴드와 나이키+ 아이팟의 데이터를 동시에 사용할 수 없다는 것입니다. 두가지를 모두 사용하려면 나이키+ 사이트에서 계정을 하나 더 만들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나이키+ 스포츠밴드의 장점은 나이키+ 전용 슈즈를 여러개 가지고 있는 분들을 위해 센서를 최대 8개까지 링크시킬 수 있다는 것이죠. 기존 나이키+ 아이팟은 하나의 센서밖에는 인식을 못했습니다만...
Commented by piuma at 2008/05/08 20:40
무슨 말씀이신지...
제 스포츠 밴드는 나이키+ 접속 계정을 아이팟에서 연동하는 계정으로 접속했는데 아무런 이상이 없었습니다.

주변에서도 아이팟 쓰다가 넘어간 분들 다 연동되는데요?

나이키+ 계정이 중요한거지 기계에 따라 계정을 따로 가져간다는 건 말이 안되는 이야기인데요.
Commented by 빈둥이 at 2008/05/09 01:12
아이팟나노 킷은 방수가 안 되니 땀을 많이 흘리면 나노의 작동이 이상하게 되곤 하더군요.
스포츠밴드는 방수라고 하여 바꿔보려고 했는데, 기존에 아이팟나노 킷으로 달리던 계정을 그대로 사용하여 기존의 달리기 누적 기록에 더하여 계속하여 스포츠밴드로 달리기를 할 수 있어야 하는데, 별도의 계정으로만 관리가 된다면 나이키의 만행을 용서할 수가 없을 것 같습니다.

나노 킷으로 달린 기록에 같은 계정으로 스포츠밴드로 달린 기록을 추가하여 누적이 되는지 두 가지를 다 직접 사용하여 확인하신 답변을 좀 듣고 싶습니다. 부탁드립니다.
Commented by 뛰어라 at 2008/05/28 23:11
요즘 러닝운동을 많이하는학생인데요

나이키+스포츠밴드를 구입할수있는돈은 있는데.

러닝신발살돈은 아직없네요 ㅠㅠ 그래서 다른러닝신발에 피우마님처럼 다른신발에도 달수있는 악세사리를 구하고싶은데 어디서 구할수있을까요..?
Commented by kjfhsjof at 2008/05/30 00:46
안녕하세요 그거 신발에 다는거 나이키 스포츠 지갑 이랑 셋트로 나오는데요 그거 운동화끈에 찍찍이로다는 주머니가 있어요 그런 용도로 쓰라고요 그거 지갑 사세요 사진 으로 보여드리고 싶은데 궁금하시면 매장가서 스포츠 지갑 파우치 안에 든거 찾아보세요 안에 지갑이랑 같이 달려있어요 조금한 주머니가 그거 마치 작은 엠피3를 넣는거 처럼 보이는데 ㅎㅎ 저두 이거 시계 사서 함 사용해 봐야 겠어요 ㅎㅎ
Commented by piuma at 2008/05/30 17:23
뛰어라님//
G마켓이나 옥션에 보면, 나이키 플러스 신발 없는 분들이 구매해서 살 수 있는 악세사리가 판매되고 있습니다. 검색하시면 나올거예요 ^^

kjfhsjof님//
여유 생기면 구매해야겠네요.
현재로 저 찍찍이로도 괜찮아서요 ^^
Commented by 뛰어라 at 2008/06/07 02:21
흑;

왜 저는 g마켓이나 옥션검색해도 잘 안나오는지..

검색화시대에 뒤쳐지는...
Commented by 뛰어라 at 2008/06/07 02:21
스포츠밴드 검색하면 맨날 아대만 나와서 ㅋㅎ
Commented by 홍순이 at 2010/02/20 11:18
어제 스포츠밴드 구입했는데요 ,
이거 그냥 시계로 사용할땐 얼마나 밧데리가 가나요 ?
Commented by 궁금 at 2010/06/05 17:51
컴터 인터넷 않되면 충전 조차도 않되나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